상단여백
HOME 국제
[Earth] 자본주의적 망상, 그 역사에 관하여

스포츠경향은 학폭으로 아들 잃은 배우 이상희 "자식 잃은 충격, 심리치료도 종교도 소용 없었다"라는 헤드라인을 보도했다.

신이 없는데 있다고 믿는 것은 망상이다. 특히 종교가 교육기능으로 사실상 기브앤테이크로 운영된다는 것은 종교가 사람의 자본주의적 속성 ic 사람적 생활체계의 본성을 파악하고 있어서란 관조다. 자본주의에 편승해 종교가 나타났고 실질적으로 종교의 존립은 돈과 연관이 있다. 따라서 종교를 부정하는 것은 자본주의적 망상을 부정하는 것이다. 자본주의의 실존적 믿음만이 모든 자를 구원할 것으로 관조된다.

INEONETIST  ineonetist@gmail.com

<저작권자 © INEONET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