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Earth] 대출기관, 질적 성공에 배팅해야

한국금융연구원은 핀란드 은행의 연구보고써를 인용해 은행 자본에 대한 충격은 대출과 성장에 어떤 영향을 미칩니 까?라며 정책 입안자는 은행 자본 요구 사항에 대한 경기 순환 조정을 고려할 때 이러한 결과가 유용 할 수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라고 전했다.

은행 등 대출기관이 대출을 실행 시 보수적이라는 사실은 구태여 지적할 필요도 없다. 문제는 격변기 시대에 ‘NEW’를 대할 시 대출이다. 지금까지 NEW는 세계적이라는 단어와 동치돼 왔다. 앞으로는 세계적이라는 아이디어의 기업에 역시 대출은 보수적이어야 하고, 대신 세계 말고 세상이라면 대출을 진행해야 한다는 관조다. 세계가 양적 홍보라면 세상은 질적 홍보다. 어차피 은행에 더해 벤처캐피탈리스트까지, 대출기관이 대출로써 존재의의를 확대해간다면 질적 성공이 진정한 성공을 의미하므로 양적 성공에 비해 리스크가 많지 않고 적다고 관조된다.

 

INEONETIST  ineonetist@gmail.com

<저작권자 © INEONETI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